기사검색

한국철도, 대전지역 독거노인 750명에 온정의 손길

8천만 원 상당의 도시락·식품키트 지원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1/06/15 [08:30]

▲ 한국철도(코레일)가 14일 오전 코로나19로 무료급식소가 중단된 후 식사에 어려움을 겪는 대전지역 독거노인을 위해 도시락과 식품키트를 전달했다.        © 매일건설신문

 

한국철도(코레일)가 코로나19로 무료급식소 운영이 중단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전지역 독거노인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도시락 배달에 나섰다. 

 

한국철도는 14일부터 대전 동구·중구·서구·유성구·대덕구 등 5곳의 노인복지관과 연계해 총 750명의 독거노인 가정에 8천만 원 상당의 도시락과 식품키트를 지원한다. 

 

하루 한 끼 1만원 상당의 도시락과 즉석식품, 간식 등으로 구성된 식품키트를 분기별로 나눠 제공한다. 도시락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전시 전통시장과 소공상인 운영 업체를 통해 조달한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식사를 거르지 않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어려운 분들께 든든한 이웃이 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