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가스공사, 경남도‧통영시와 동북아 LNG 허브 구축 맞손

통영 LNG 생산기지 출하설비 활용, 소규모 LNG 연계사업 본격 추진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12/01 [15:28]

▲ 사진 오른쪽부터 이승 한국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 강석주 통영시장, 박종원 경상남도 경제부지사                  © 매일건설신문  

 

가스공사는 1일 통영시청에서 경상남도 및 통영시와 ‘동북아 LNG 허브 구축 공동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이승 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과 박종원 경상남도 경제부지사, 강석주 통영시장 등 각 기관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로 3개 기관은 가스공사 통영 LNG 생산기지를 기반으로 안정국가산업단지 내에 LNG 허브를 구축함과 동시에 소규모(Small Scale) LNG 사업을 비롯한 신규 연계사업 발굴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 범위는 ▲Small Scale LNG 사업 및 관련 인허가 협력 ▲냉열 이용 콜드체인 사업 등 LNG 연계사업 발굴 추진 ▲연구 및 법제도 개선 ▲기술‧지식정보 교류 등이다. 

 

이승 경영관리부사장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계기로 소규모 LNG 허브를 적기에 구축해 최근 침체된 조선업 경기로 어려움에 처한 경남도 및 통영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초석을 마련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