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건단련, ‘유보소득세 도입 철회 탄원서’ 제출

기업 경영 자율성 침해 및 경기 활성화를 저해

가 -가 +

허문수 기자
기사입력 2020/11/23 [13:27]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회장 김상수, 이하 건단련’)는 정부가 입법 발의한 개인유사법인 초과 유보소득 과세세법 개정안에 대하여 16개 건설유관단체 연명 탄원서를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정책위에 제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탄원서 내용에는 코로나로 어려운 시국에 불확실성을 증가시켜 기업의 투자 활동을 위축시키고 경기활성화를 저해하는 반 시장적 규제법안인 유보소득세 도입을 철회해줄 것을 담고 있다.

 

건설기업의 사내유보금은 주택, 부동산 사업을 위한 토지 매입, 자재 구입 등을 위한 비용이고, 지역 공공공사를 주로하는 중소건설업체로서는 재무상태비율을 좋게 하여 입찰에 참여하기 위해 유보금 적립이 불가피하다는 것과 건설업의 경우 상법상의 주식회사 설립 요건과 달리 건설업 등록기준*이라는 엄격한 법인격이 요구되어 소득세를 회피하기 위한 1인주주 법인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건단련 관계자는 기업 경영의 자율성을 침해하고, 투자여건 악화 및 일자리 확대에도 역행하는 유보소득세 도입은 마땅히 철회되어야 한다고 밝히면서, 법안 철회가 어렵다면 개별 법령상 자본금 요건이 명시된 업종(: 건설업)에 대해서는 유보소득세 과세 대상에서 제외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