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국토부‧LX, 디지털트윈 표준화 추진 앞장

‘2020 공간정보표준 발전포럼’ 20일 개최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11/23 [07:59]

▲ ‘2020 공간정보표준 발전포럼’이 20일 서울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앞줄 왼쪽부터) 김택진 LX 공간정보본부장, 고영진 공간정보산업진흥원 본부장, 조명희 국민의힘 국회의원, 남영우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관, 김은형 공간정보 전문위 위원장, 홍상기 안양대 도시정보공학과 교수 등이 참석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국토정보공사(LX)는 국토교통부와 지난 20일 서울 전경련회관에서 디지털트윈을 주제로 한 ‘2020 공간정보표준 발전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각 기관에서 수행하는 한국판 뉴딜의 주요사업인 디지털트윈의 표준화 추진방안과 사업을 공유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산‧학‧연‧관의 전문가가 모여 각 기관의 디지털트윈 구축 사례를 공유하고 토론을 통해 공간정보표준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디지털트윈 주요 사례로 ▲3D 기반 버추얼 서울 ▲전주시 스마트시티 구축 ▲디지털트윈 기반의 지하공동구 화재‧재난 지원 통합플랫폼 등이 발표됐다. 

 

LX 김택진 공간정보본부장은 “신성장동력인 디지털트윈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기 위해 상호 운용성을 바탕으로 한 데이터 표준화가 필수”라며 “올바른 표준화를 이끌어 디지털트윈 국토의 성공적인 추진을 계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와 표준개발협력기관은 2017년부터 공간정보 활성화를 위해 표준 제‧개정 47종 개발, 교육 및 홍보, 통합지원 시스템 개발 등을 추진하고 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