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SH·유니버설디자인센터, 전문인력 양성·교육 MOU

‘유니버설디자인 생활에디터 전문가 과정’ 공동개발…내달 유튜브 강연 진행

가 -가 +

변완영 기자
기사입력 2020/10/30 [08:24]

▲ SH와 서울유니버설디자인센가가 업무협약을 지난 29일 체결했다.  © 매일건설신문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와 서울특별시 유니버설디자인센터가 유니버설디자인 전문인력 양성 및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공동 사업을 추진한다고 지난 29일 밝혔다.

 

SH공사는 시민 삶의 질 관점에서 주거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연령, 성별, 장애, 국적에 관계없이 다양한 사용자가 함께 생활할 수 있는 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공공주택 건축 과정 전반에 유니버설디자인 도입을 준비하고 있다.

 

서울시 유니버설디자인센터는 시가 공공행정 전반에 유니버설디자인 확산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설립한 전문연구 및 실행기관이다.

 

두 기관은 서울시의 유니버설디자인종합계획 정책 비전인 ‘모두가 존중되는 사람 중심 도시, 서울’ 실현을 목표로 시민 모두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 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나아가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유니버설디자인 도시 조성을 위한 교육 콘텐츠 개발 및 보급 ▲유니버설디자인 관련 종사자 및 시민 교육 △유니버설디자인 우수모델 공동 개발 및 적용·확산 등 관련 사업을 공동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유니버설디자인 전문인력 양성과 공공주택 우수모델 확산을 위한 첫 사업으로 11월 중순부터 도시재생 생활기술학교 ‘유니버설디자인 생활에디터 전문가 과정’ 교육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개발‧운영한다.

 

교육 프로그램은 ▲유니버설디자인의 이해 ▲관련 정책과 제도 ▲사람에 대한 이해 ▲무장애 공간 계획 ▲노인 및 아동 주거환경 △유니버설디자인 주거계획 ▲색채 유니버설디자인 ▲서비스 디자인 프로세스 등 총 30시간 과정이다. 유니버설디자인 분야 권위자의 온라인 강좌로 운영된다. 유니버설디자인에 관심있는 시민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서울특별시 유니버설디자인센터와 공동 사업 추진을 통해 서울시 유니버설디자인종합계획에 부합하는 모두가 존중받는 도시 환경 조성에 앞장서고, 관련분야 종사자 및 시민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협력체계를 공고히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니버설디자인 생활 에디터 전문가 과정’은 11월 11일부터 온라인 접수를 시작하며, 11월 23일~27일까지 5일간 신청자들을 대상으로 유튜브를 통한 강연이 진행된다. 교육 전 과정에 출석한 수료자에게는 생활에디터 전문가 과정 수료증이 수여된다.

 

 

/변완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SH, 유니버설디자인센터, 생활에디터 전문가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