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공간정보 창업기업 지원… 전략 코칭 캠프 개최

10개 창업기업 참여… 기업성장전략 집중 코칭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10/15 [08:53]

 

공간정보 창업기업을 위한 전략 코칭 행사가 열린다. 

 

국토교통부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공간정보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15일부터 16일까지 2일간 ‘공간정보 기업전략캠프(서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간정보 기업전략캠프’는 공간정보 새싹기업, 우수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민간 전문투자사들이 기업성장에 필요한 사업전략을 집중적으로 전담교육해 공간정보기업의 시장 진출과 생존력을 높이기 위해 지난해부터 개최됐다. 

 

공간정보는 다양한 산업과 융‧복합돼 새로운 산업과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시너지 효과가 높아질 수 있어 4차 산업혁명시대에 유망분야로 주목받고 있다. 그러나 공간정보 창업기업은 우수한 기술과 아이디어를 보유하고 있어도 사업경험 부족은 물론, 경영전략이 다소 미진할 수 있어 시장진출과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어려움이 있는 실정이다.

 

이번 전략캠프에 참여하는 기업은 공간정보 창업보육지원센터(LX공간드림센터) 등에서 육성된 기업들로, AI‧빅데이터, 관광‧여행, 건축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한 제품‧서비스를 개발 중이거나 관련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창업기업(10개사)이다.

 

교육기관으로는 기업전략 교육경험이 풍부하고 우수한 창업기업을 발굴하여 지원하고 있는 ▲카카오벤처스, ▲미래에셋벤처투자, ▲KB증권, ▲HB 인베스트먼트 등 전문 투자사(8개사)가 참여할 예정이다.

 

전략캠프 참여기업은 전문 투자사로부터 기업 특성과 상황이 고려된 맞춤형 투자전략을 교육받고 모의 투자설명회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첫째 날에는 사업화 전략, 투자유치, 기업 홍보와 관련해 전문 투자사와 기업 간의 1:1 맞춤형 전담교육이 진행된다. 둘째 날에는 참여기업이 맞춤형 교육내용에 따라 사업화와 홍보 전략을 수립해 전문 투자사에게 투자유치를 요청하는 모의 투자설명회가 열린다. 참여기업의 발표내용을 듣고 전문 투자사가 개선이 필요한 사항을 조언하는 행사도 진행된다.

 

국토부 공간정보진흥과 김형철 과장은 “앞으로도 우수한 공간정보 창업기업들이 시장에서 생존하고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전략캠프를 개최하는 등 기업성장과 산업진흥을 위한 정책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