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동서발전, 취약계층에 중고PC 기증

울산지역 복지기관 59곳에 데스크탑PC․모니터 등 지원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10/14 [17:20]

▲ 김진원 한국동서발전 정보보안처장(오른쪽에서 2번째), 이순영 울산시사회복지협의회 부회장(왼쪽에서 2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동서발전은 14일 울산지역 복지기관 59곳에 데스크탑 370대와 모니터, 키보드, 마우스 등을 울산시사회복지협의회 지정기탁 방식으로 기증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진원 동서발전 정보보안처장, 이순영 울산시사회복지협의회 부회장 및 사회복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에 기증한 PC는 동서발전이 지난 6월 본사․사업소에 인터넷 가상화PC를 도입하면서 교체된 PC다. 동서발전 IT전담 직원들의 상태 점검과 저장장치 초기화, 소프트웨어 재설치 등 재정비 과정을 거쳐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전달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서비스가 증가하면서 복지기관에서도 디지택트 인프라 구축이 중요해지고 있다”며 “이번 기증으로 소외계층의 디지털 격차 해소와 온라인 접근성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동서발전은 지난 4월 충청북도 음성교육지원청에 원격수업용 스마트기기를 기증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온라인 개학으로 불편을 겪는 학생들에게 온라인 학습 환경을 제공하는 등 디지택트 지원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