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새만금에 ㈜GS글로벌 등 대기업 투자 이어져

새만금청 등과 맞손… ‘새만금특장센터’ 건립 투자협약 체결

가 -가 +

변완영 기자
기사입력 2020/09/25 [16:33]

 

▲ 새만금개발청과 전라북도, 군산시는 지난 24일 군산베스트웨스턴호텔에서 ㈜GS글로벌과 ‘GS글로벌 새만금특장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 매일건설신문

 

지난 16일 SK컨소시엄이 ‘새만금 산업투자형 발전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에는 ㈜GS글로벌이 특장센터 건립을 추진하는 등 새만금에 대기업 투자가 본격화되고 있다.

 

올해 말 입주계약을 체결하고 내년 7월에 착공해 2023년 6월 완공할 예정이며, 210명을 신규로 채용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GS글로벌 김태형 대표이사,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등 약 20여 명이 참석했다.

 

㈜GS글로벌은 2023년까지 새만금국가산업단지 1공구 221천㎡에 565억 원을 투자해 특장센터를 건립했다. 이 회사는 전기버스와 전기트럭 등 상용차 조립·생산, 지역의 상용차 기업과 협력을 통한 특장차 제조, 전기차에 필요한 배터리 패키징과 수입차 피디아이(PDI) 사업을 추진한다.


㈜GS글로벌은 GS그룹의 종합상사로 1995년부터 수입승용차 종합물류 등 자동차 관련사업을 지속해 왔으며, 최근에는 중국BYD전기버스의 국내총판을 시작으로 친환경 모빌리티사업에 매진하고 있다.


이번 ㈜GS글로벌의 새만금특장센터 투자는 새만금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사업특성 상 수출입 물류가 늘어나 군산항과 새만금신항을 활성화하는 것은 물론, 지역 중소기업들과의 협력과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은 “GS글로벌의 새만금 투자를 위해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면서, “GS글로벌과 SK컨소시엄 등 대기업들의 투자를 신호탄으로 새만금에 경쟁력 있는 기업의 대규모 투자가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변완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새만금개발청, GS글로벌, 새만금특장센터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