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력그룹사, 호우 피해 성금 10억원 기부

전국 사회봉사단 중심으로 긴급 수해복구 지원활동 병행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08/11 [15:01]

▲ 한국전력 사옥 전경               © 매일건설신문

 

한국전력은 11일 전력그룹사와 함께 집중 호우에 따른 피해복구 성금 10억원을 기탁했다. 

 

참여한 그룹사는 한전과 한국수력원자력,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DN을 포함한 11개사다.

 

이번 성금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신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11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을 기탁하여 재해구호 물품 지원과 수해 피해지역 복구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전력그룹사는 또한 전국 308개 사회봉사단을 중심으로 피해 복구가 본격적으로 진행될 때에는 대규모 침수피해가 발생한 지역을 찾아 긴급 수해복구 지원 활동을 병행할 계획이다.

 

현재 각 지역본부 및 발전소 단위로 긴급 구호 물품을 전달하는 한편, 비상발전기를 통해 정전고객을 지원하고 배수펌프 등 재난 구조장비를 활용하여 주택 침수지역 물빼기 작업을 지원하고 있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대표 공기업으로서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지원하게 됐며, 국민들이 조속히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전력그룹사 차원의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