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동서발전, 집중호우 피해복구 성금 1억원 전달

음성 등 중부지방 폭우 피해지역… 전력그룹사 10억원 기탁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08/11 [14:14]

▲ 한국동서발전 사옥 전경                  © 매일건설신문

 

동서발전은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위해 피해복구 및 구호물품 성금 1억 원을 전달한다. 

 

동서발전은 특별재난 선포지역 및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수재민들을 위해 피해복구 지원 및 마스크, 세면도구 등 구호물품과 비상식량(생수, 컵라면 등)을 전달할 계획이다. 

 

발전소 건설이 예정돼 있는 음성지역의 피해상황이 심각함에 따라 구호물품 전달과 더불어 음성군 수해지역의 경로당, 아동센터 등 복지시설의 시설복구, 개보수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성금이 갑작스런 수해로 어려움에 처한 수해 지역민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 이웃들이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따뜻한 희망의 손길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동서발전은 경주지진 피해지원(1.5억 원), 포항지진 피해지원(1억 원), 강원 산불 피해지원(1.1억 원), 코로나19극복 성금지원(2.3억 원) 등 범국가적인 재난상황을 함께 극복하기 위한 상생의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수행하고 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