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손병석 사장, 집중호우 인한 열차 운행 상황 점검

철도교통관제센터 찾아… “추가 피해가 없도록 대응 만전 기할 것”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08/02 [19:44]

▲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가운데)이 2일 오후 서울 구로에 있는 철도교통관제센터를 방문해 집중호우로 인한 재해현황과 열차 운행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매일건설신문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은 2일 오후 전국 열차 운행을 종합관리하는 철도교통관제센터를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재해현황과 열차 운행 상황을 점검했다.

 

손병석 사장은 강원, 충청, 경북북부 지역 등의 집중호우로 인한 열차 운행 상황을 살피고 “무엇보다 고객안내 철저와 안전을 최우선으로 복구작업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특히 내일까지 집중호우 예보가 있고 이어 태풍도 올라오고 있으니 추가 피해가 없도록 대응에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이번 집중호우로 2일 오후 현재 태백선과 충북선 전구간이 운휴이며, 영동선과 중앙선 일부 구간 열차가 다니지 못하고 있다.

 

한국철도는 경영진과 2급 이상  간부  전원  등 400여명이 전국에서 피해상황 파악과 고객안내, 열차운행 조정과 선로복구 등을 위해 비상근무와 긴급 재해대책회의를 갖는 등 재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