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철도공단, 2500억원 규모 철도역사 신축공사 '발주'

저가입찰 방지 및 적정공사비 확보 목적…중소업체 상생협력도

가 -가 +

문기환 기자
기사입력 2020/04/06 [09:56]

철도공단은 포항~삼척, 보성~임성리 및 서해선 등 총 3개 노선, 24개 철도역사 신축을 위해 2500억원 규모 신규사업을 발주한다고 지난 5일 밝혔다.

▲ 철도공단 본사     ©매일건설신문

이번 공사는 △동해안축 포항∼삼척 노선 13개 역사 1070억원 △남해안축 임성리∼보성 노선 6개 역사 430억원 △서해안축 서해선 홍성~송산 노선 5개 역사 1000억원 규모로 각 노선별로 분할 발주한다.

 

공단은 기술력 및 가격을 종합평가해 낙찰자를 선정하는 ‘간이형 공사 종합심사낙찰제’를 적용한다. 저가입찰 방지 및 적정공사비 확보를 목적으로 하며 중소업체와의 상생협력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지역 주민들의 의견 및 특색을 반영한 명품 철도역사 신설을 통해 여객 서비스를 제고하고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하겠다"며 "사업비 조기집행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문기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철도공단, 2500억원 규모 철도역사 신축공사 '발주'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