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철도공단,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공원화 조성 사업 추진

남양주시, 경기도시공사와 사업 양해각서 체결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20/02/26 [16:29]

▲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 조감도        © 매일건설신문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이 추진된다. 다산신도시내 경의중앙선 594m를 복개하고 상부에 공원조성 및 체육시설을 설치해 지역주민의 생활환경 개선 및 주민편의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오는 3월 설계에 착수해 2024년 준공 목표다.

 

철도시설공단은 26일 남양주시 소재 다산신도시사업단에서 남양주시, 경기도시공사와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철도공단은 철도부지의 사용허가 및 복개공사를 시행하고, 남양주시는 사업 인허가 지원, 경기도시공사에서는 사업비 부담 및 공원화 공사를 담당하는 등 본 사업이 적기에 개통될 수 있도록 상호 협조키로 했다.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지자체 및 타 기관과의 교류협력 강화를 통해 지역 발전을 도모할 뿐만 아니라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주민들께서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환경 개선사업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철도시설공단, 경의중앙선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