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에너지공단, 스타트업에 사무실 지원

울산 지역 스타트업 지원으로 신규 일자리 창출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12/18 [14:54]

▲ 18일 에너지공단 홍보관(NEXTAGE)에서 개최된 ‘스타트업 입주식’에서 강진희 에너지공단 홍보실장(중앙)과 조용효 태블릿 솔루션(좌측), 윤종열 ㈜서현에너지(우측) 대표들이 입주 계약 체결식을 마치고 단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매일건설신문

 

에너지공단은 18일 울산 본사 로비층에 위치한 홍보관(NEXTAGE) 사무실을 초기 창업 기업에 지원한다.

 

18일 입주식을 시작으로 6개월 간 공단 홍보관 오픈스테이지에 위치한 사무공간 및 인프라 등을 무료 지원받게 되는 스타트업은 ㈜서현에너지와 ㈜태블릿솔루션 등 2개 기업이다.

 

㈜서현에너지는 태양광 모듈을 활용해 축전지에 충전 및 전기사용이 가능한 ‘독립형 태양광 발전 컨테이너 하우스’ 제작 기업이다. ㈜태블릿솔루션은 자동차 부품 협력 업체 자동생산 라인 감시 시스템을 개발하는 ‘전기차 및 수소전기차 부품 관련 양산 라인 시스템 모니터링 솔루션 개발’ 업체다.

 

공단은 지난해부터 에너지분야의 스타트업을 발굴·육성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12개 업체 등 22개의 스타트업을 통한 신규 일자리 창출에 노력해왔다. 또한 이번 사무공간 입주를 계기로 기업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공단 직원으로 구성된 스타트업 서포터를 운영한다.

 

한편 공단은 지난 2월 울산으로 본사를 신축 이전 한 후 8월 에너지 홍보·문화·교육 복합공간인 NEXTAGE를 개관했다.

 

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은 “이번 스타트업 입주를 계기로 지역의 초기 사업가들이 성장·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