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철도공단, 기술자 경력증명서 발급시스템 구축

위·변조 방지기술 적용해 허위 경력증명서 발급 원천 차단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11/26 [15:31]

▲ 철도시설공단 본사 사옥      © 매일건설신문

 

철도시설공단은 재직·퇴직 기술자의 체계적인 경력 관리 및 증명을 위해 기술자 경력증명서 발급시스템을 구축하였다고 25일 밝혔다.

 

해당 시스템은 공단 재직 및 퇴직자가 인터넷을 통해 자신의 기술경력사항을 등록하면 관련 부서가 업무(감독, 사업관리, 기술 및 행정지원) 실제 수행여부를 검증하고 인사부서의 최종 확인을 거쳐 증명서가 발급되도록 했다.

 

또한 발급증명서에 위·변조 방지를 위해 워터마크, QR코드 등 정보통신기술을 이중으로 적용해 보안성을 강화했으며, 검증된 자료를 데이터베이스화해 관리효율성을 높였다.

 

김상균 이사장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퇴직자가 허위 경력증명서를 이용해 재취업한 후 건설기술용역에 참여하는 불공정 행위를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단은 지속적인 시스템 개선을 통해 공정하고 투명한 사회 환경을 조성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