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제주항공, 무안~싼야 주 2회 운항

무안출발 수∙토요일 밤 10시40분, 싼야출발 목∙일요일 새벽 3시25분

가 -가 +

문기환 기자
기사입력 2019/11/11 [09:47]

-‘동양의 하와이’ 중국 남단 휴양지‥호남지역 관광객 편의 확대

▲ 11월9일 저녁 무안국제공항에서 열린 제주항공의 무안~싼야 취항식에서 제주항공 이수현 무안지점장(가운데)과 승무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제주항공이 무안국제공항에서 동양의 하와이로 불리는 중국 최남단 휴양지인 하이난섬으로 운항을 시작해 호남지역 관광객들의 하이난섬 여행이 더 편리해질 전망이다.

 

제주항공은 지난 9일 무안국제공항에서 중국 하이난섬 남부에 위치한 싼야(三亞)행 노선에 신규 취항했다.

 

운항 일정은 무안에서 수요일과 토요일 밤 1040(이하 현지시각) 출발해 싼야에는 다음날 새벽 220분 도착하며, 싼야에서는 목요일과 일요일 새벽 325분 출발해 무안에 오전 810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하이난에는 온천과 골프 등이 가능한 리조트가 많아 다양한 휴양을 즐길 수 있어 국내 관광객에게 인기가 높다. 특히 중국의 다른 도시와 달리 비자가 필요 없어서 도착 후 서류작성 만으로 입국이 가능한 점도 큰 장점으로 꼽히고 있다.

 

무안~싼야 노선 예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이지와 모바일 앱을 이용해 할 수 있으며, ‘플라이백 플러스(FLYBAG+)’ 운임을 선택하면 수하물 20kg까지 맡길 수 있고,1회에 한해 수수료없이 여행일정을 바꿀 수 있다.

 

한편 제주항공 무안기점 국제선에서는 사전 주문 기내식과 기내 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으며, 사전 주문 기내식은 출발 3일전까지 구매할 수 있다.

 

 

 

 

 /문기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