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철도공단, 코스타리카 광역여객철도 사업관리 컨설팅 계약 체결

한국 최초로 중남미 발주처에 직접 사업 컨설팅 시행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11/04 [16:05]

▲ 철도공단 사옥 전경        ©매일건설신문

 

철도시설공단은 미주개발은행(IDB)과 코스타리카 산호세지역 광역여객철도사업을 위한 1억원 상당의 사업관리(PM) 컨설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국내 최초로 중남미 지역 발주처에 직접 컨설팅을 시행해 코스타리카 철도청(INCOFER)이 광역여객철도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내년 9월까지 사업관리 역할 및 단계별 수행 가이드라인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공단은 지난 9월 코스타리카 철도청과 협약을 계기로 실질적인 상호협력을 발전시켜 나가고 있으며, 특히 한국의 전철화 및 속도향상 기술이 코스타리카 철도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이번 사업관리 컨설팅 사업은 중남미 지역에서 제일 영향력 있는 미주개발은행과 협력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