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중부발전, 자체개발품 ‘신호수 Protector’ 건설현장 적용

개발 설치 완료하고 특허출원 중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11/01 [07:01]

▲ 30일 중부발전 김호빈 기술본부장이 서천건설현장에 적용된 신호수 Protector를 시현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중부발전은 30일 건설현장과 각종 공사현장에서 낙하물 등으로부터 현장근로자를 실질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자체 개발품 ‘신호수 Protector’를 현장에 설치했다.


이번에 개발 설치를 완료하고 특허출원 중인 신호수 Protector는 건설 및 공사현장 크레인 작업 시 낙하물로부터 신호수를 직접적으로 보호해 주는 안전장치로 한국중부발전 안전부서와 사내벤처 ㈜코미티아(안전신기술), 현장 실무진들의 재발방지 안전대책회의와 현장작업자들의 의견 수렴을 거쳐 제작해 현장에 보급했으며, 시중 판매도 시작할 예정이다.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은 “안전사고 예방에 회사에 모든 자원을 활용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는 대표 공기업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