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철도공단, 강릉선 동해연결부 시설물검증시험 돌입

22~25일 시운전열차 투입, 6개 분야 22개 항목 검증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10/21 [17:06]

▲ 철도시설공단 사옥 전경          © 매일건설신문

 

철도시설공단은 강릉선 동해 연결부 신설구간에 대한 사전점검을 마치고 오는 22일부터 시설물검증시험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구간은 총 연장 1.9km(교량 2개소, 토공 2개소)로 구성돼 있다. 공단은 지난 9월 노반·궤도·전철전력·신호통신 등 9개 안전 분야 106개 항목에 대해 교통안전공단, 철도공사와 합동으로 사전점검을 시행했다.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시운전열차를 투입해 운전, 신호통신 등 6개 분야 22개 항목에 대해 시설물검증시험을 실시하고, 이후 11월 영업시운전을 거쳐 올해말 완공할 계획이다.


강릉선 동해연결부 건설공사는 지난해 4월 착공 이후 무재해·무사고 기록을 달성해왔으며, 4천3백여대의 건설장비와 2만4천여명의 인력, 약 4백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왔다.
 
김상균 이사장은 “강릉선 동해연결부가 개통되면 고속열차로 서울에서 동해까지 바로 이동할 수 있어 국민편의 증진 및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