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전, 신한은행과 中企 수출활성화 금융지원사업 추진

한전 수출보증브랜드 인증기업 수출활성화 업무협약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10/21 [08:02]

▲ 업무협약식 이후 기념사진 (왼쪽에서 3번째 황광수 한전 중소벤처지원처장, 왼쪽에서 4번째 권오형 신한은행 외환사업본부장)    © 매일건설신문

 

한국전력은 17일 신한은행 대기업센터에서 신한은행과 ‘한전 수출보증브랜드 인증기업(KTP·KEPCO Trusted Partners) 수출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P는 한전에 납품실적이 있는 중소기업 중 수출 역량이 있는 우수 중소 협력회사에 KEPCO 수출촉진 브랜드 인증을 부여해 중소기업 해외마케팅 역량을 제고하기 위한 지원제도로, 한전은 올해 119사에 인증을 부여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수출금융 이용에 중소기업이  보다 쉽고 경제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한전 수출보증브랜드 인증기업을 대상으로 수출금융우대 서비스를 제공하고 수출컨설팅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특히  수출 대금 조기 현금화를 위해 수출신용보증(매입) 상품을 이용할 경우 ‘무역보험공사 보증료’ 등을 할인해주고  중소기업이 안심하고 수출할수 있도록 연간 미화 2만불 내에서 수출대금 미회수 위험을 보장해주는 수출안전망 보험 가입과 환율 우대 혜택 등이 포함됐다.

 

또한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한전과 신한은행은 수출정보제공, 금융상담 및 수출아카데미 교육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등 각종 수출컨설팅도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한전은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확대를 위한 다양한 맞춤형 수출지원 프로그램을 발굴해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