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에너지공단, 남아시아 3개국 에너지효율 역량강화 교육

ADB·서울시와 공동 개최… 정책·제도 수립 지원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09/03 [08:01]

▲ 2일 서울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개최된 초청연수 교육에서 개도국 공무원 등 모든 참가자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에너지공단은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서울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남아시아 3개국(부탄, 스리랑카, 방글라데시) 에너지 분야 공무원의 역량강화를 위한 초청연수’를 개최한다.

 

공단과 아시아개발은행(ADB)이 공동으로 개최하는 초청연수 교육은 양 기관이 6월에 체결한 업무협약과 8월에 개최한 동남아시아 3개국 초청연수에 이어 남아시아 3개국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이번 교육은‘남아시아 개도국의 에너지효율 및 신재생에너지 관련 정책 및 제도 수립을 지원’하기 위한 활동의 하나로 추진한다.

 

공단은 에너지효율진단, 에너지라벨링 제도, 자동차 효율연비제도, BEMS 보급제도, 신재생에너지 보급정책 등과 관련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또한 경기권의 에너지드림센터, 건물데이터센터, 수도권매립지공사 견학을 통하여 한국의 우수한 정책과 제도 그리고 기술과 현장까지 동시에 체험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연수에 참여한 방글라데시 정부관계자는 “한차원 높은 한국의 정책과 제도에 경의를 표하며, 프로그램을 준비해준 공단에 감사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아시아개발은행(ADB) 관계자는 “이번 초청연수가 남아시아 3개국 에너지효율 향상을 도모하여 국가발전을 앞당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하며 개도국 역량강화를 위해 공단의 지속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초청연수에 참석한 에너지공단 오대균 기후대응이사는 “한국의 에너지효율 관련 기술 및 정책이 남아시아에 수출돼 개도국의 온실가스 저감 및 경제발전을 이루는 데 힘쓰겠다.”며 “국내기업 및 기술도 개도국에 진출 할 수 있도록 아시아개발은행(ADB) 및 개도국 협력 사업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