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력硏, ‘미래 신기술 에너지 국제포럼’ 개최

26~27일 연구원 대전 본원, ‘에너지 거점대학 클러스터’ 사업 등 발표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08/22 [17:01]

▲ 한전 클러스터 연구성과 통합 발표회 및 미래 신기술 에너지 국제포럼                  © 매일건설신문

 

전력연구원은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전력연구원 대전 본원에서 산학연 협력 네트워크 구축 및 미래 핵심기술 확보를 위한 ‘한전 클러스터 연구성과 통합 발표회 및 미래 신기술 에너지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김숙철 한전 전력연구원장, 최준호 전남대 교수, 박민원 창원대 교수, 최호진 한국과학기술원 교수, 강상희 명지대 교수, 유인태 경희대 교수를 포함해 독일 데바 부사장 마커스 바우어(Markus Bauer), 일본 전력중앙연구소 연구고문 히로무 고바야시(Hiromu Kobayashi) 등 중국, 캐나다, 영국의 에너지 분야 연구진 등 국내외 20개 기관에서 약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포럼에서 전력연구원은 국내 대학과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수행하고 있는 ‘에너지 거점대학 클러스터’ 사업의 성과를 발표하고 ‘4차 산업혁명’ 및 ‘미래 혁신 신기술’을 주제로 해외전문가를 초청해 토론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에너지 거점대학 클러스터’ 사업은 미래 원천기술 확보를 위해 한국과학기술원 등 국내 24개 대학에서 총 580명의 연구인력이 참여해 클러스터 별로 인공지능, 정보통신기술 융복합, 사물인터넷 센서, 에너지 신기술, 차세대 전력계통 5개 기술분야에 대한 기초연구를 수행하는 사업이다. 사업비는 클러스터별 연 20억원으로, 한국전력은 3년에 걸쳐 총 300억원을 투입하고 있다.

 

26일 워크샵은 김숙철 전력연구원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지능형 배전설비 기술에 대한 최준호 전남대 교수 등 5개 대학의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이어 27일에는 루유 중국 저장대학 교수의 차세대 IoT(사물인터넷) 기술에 대한 발표 및 독일, 일본, 캐나다, 영국 등 국외 전문가의 발표가 진행된다.

 

또한 포럼 기간 중 전력연구원의 4차 산업혁명 관련 실험설비 견학이 있을 예정이다.

 

 


/조영관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