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물 분사’로 여름을 식힌다

도로 위 ‘클린로드’ 심야 1회→주야간 3회 가동

가 -가 +

변완영 기자
기사입력 2019/07/22 [09:34]


서울시는 도로 청소를 위해 야간시간에만 작동하던 세종대로 중앙선에 설치된 클린로드를 주간시간에도 확대 가동해 낮 시간 뜨거워진 도로 온도를 낮추겠다고 밝혔다.

 

클린로드는 지하철 광화문역의 지하수를 활용해 도로상 먼지를 제거하기 위한 시설로서, 세종대로 프레스센터~서울광장 340m구간 중앙선에 작은 사각형 모양의 135개 분사구로 설치돼 있다.

 

그동안은 도로 청소용으로 이용되면서 6월 15일부터 9월15일까지 3개월간 야간에 한번만 작동했으나,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오는 7월 22일부터는 04시, 11시, 14시 하루3번, 5분간 가동될 예정이다.

 

도로중앙 135개의 분사구에서 물이 분사되어 가로변으로 흐르면서 도로의 먼지를 씻어내고, 지면의 온도도 낮추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시는 클린로드 확대운영에 따른 효과와 시민들의 의견수렴을 통해 클린로드 확충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김학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클린로드 확대 운영으로 도로 청소와 폭염에 의한 도심 열섬화 현상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변왼영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