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코레일, 울산신항 하역업무 위탁 운영사 모집

철송장 하역업무 담당할 사업자 공모 … 내달 5일까지

가 -가 +

문기환 기자
기사입력 2019/07/05 [11:54]

▲ 크기변환 1코레일-울산항만 철송장 개장     ©매일건설신문

코레일이 내년 6월께 개통 예정인 울산신항 내 철송장의 하역 업무를 위탁 운영할 사업자를 공모한다.

 

철송장은 화물을 철도로 수송하기 위한 시설과 공간을 말한다.

 

위탁 사업자가 하역장비 등 필요 시설을 설치해 운영하는 방식이고 접수 기간은 8월 5일까지다.

 

신청 자격은 지난해 울산지역 화주사와 5,000TEU 이상 거래했거나 수출입 컨테이너 실적이 있는 업체 등이다. 단독 또는 3개 이내 컨소시엄으로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코레일 홈페이지(info.korail.com)나 철도물류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울산신항 내 화물취급역은 600m가 넘는 5개의 선로로 구성된다. 전체 규모는 85,860㎡로 연간 21만 3천TEU(Twenty-foot Equivalent Unit : 20피트 컨테이너 1개를 의미, 컨테이너 규모 단위)를 처리할 수 있다.

 

울산신항은 국내 최대 규모인 울산·미포, 온산국가산업단지와 가까워 항만과 연계한 수출입이 유리하다.

 

또한 2020년말 동해선 영덕~삼척 구간이 개통되면 기존 경로보다 시간과 비용이 줄어 철도 수송 경쟁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윤성련 코레일 물류사업본부장은 “울산신항 철송장은 지리적으로 산업단지와 인접해 있어 필요한 물량을 철도로 운송하기에 매우 유리하다”며 “화물 운송뿐 아니라 물품의 하역과 보관 등 종합적인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문기환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