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대규모 신규택지 청사진 마련… ‘신도시 포럼’ 발족

도시·건축·교통 등 6개 분야 전문가 50여명 위촉

가 -가 +

정지원 기자
기사입력 2019/06/25 [14:57]

▲ 국토교통부              © 매일건설신문

 

대규모 신규택지(100만m² 이상인 남양주왕숙, 고양창릉, 하남교산, 부천대장, 인천계양, 과천) 청사진 마련을 위한 싱크탱크 ‘신도시 포럼’이 발족했다.

 

25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발족식을 연 ‘신도시 포럼’은 도시·건축, 교통, 일자리, 환경, 스마트시티, 교육·문화 등 6개 분야 전문가 50여 명으로 구성됐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을 비롯한 포럼 위원·신규택지 소관 지자체 공무원 등 120여 명이 행사에 참석해 분야별 발제와 토론을 진행했다.

 

먼저 도시·건축 분야에서는 김영욱 세종대 건축학과 교수가 ‘택지개발 기획단계 도시건축 통합계획 수립’과 ‘소통·통합이 가능한 도시, 공유·융합이 있는 도시’를 발제했다. 교통 분야에서는 조응래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수도권 신규택지 광역교통대책 추진방안과 ‘신도시 교통대책이 인근 지역에 미치는 교통개선효과 분석’을 발제했다. 

 

스마트시티 분야의 조영태 LHI 스마트도시연구센터장은 ‘신도시를 위한 스마트시티 리빙랩의 개념과 적용방안', ‘해외 스마트 신도시 조성 사례와 시사점’을 발표했고, 환경 분야의 변병설 한국환경정책학회 회장은 ‘저탄소 자연형 녹지공원·바람길 등 자연생태’와 ‘신재생에너지 등 에너지효율화’, ‘폐기물재활용·분산형 빗물관리 등 자원순환’, ‘미세먼지 모니터링·조치 등 스마트 환경관리 방안’을 발표했다.

 

일자리 분야의 남기범 서울시립대 도시사회학과 교수는 ‘신도시 자족기능 및 일자리 창출방향’, ‘3기 신도시를 통한 수도권 대도시권 구축과 교통·일자리 기능 확충으로 1·2기 신도시와 광역적 연계방안'을 말했다. 교육·문화 분야의 강은진 육아정책연구소 팀장은 '양질의 교육·보육기관·주거지 안전성 등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방안’을 말했다.

 

김규철 국토교통부 공공주택추진단장은 “신도시 포럼을 통해 신규택지가 교통이 편리한 자족도시, 친환경·스마트도시는 물론 ‘기존 도시와 상생하고 지역 발전을 견인하는 도시’가 되도록 계획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지원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