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철도공단, 철도자산 개발 활성화 워크숍 개최

2022년까지 자산수익 3천8백억원, 사회적 일자리 3만5천개 창출

가 -가 +

조영관 기자
기사입력 2019/04/25 [10:13]

▲ 철도자산 개발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                 © 매일건설신문

 

철도시설공단은 24일 수서역세권 개발사업 현장에서 자산개발 업무 담당 임직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철도자산 개발사업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이날 워크숍에서 국내 부동산 시장 분석을 통해 철도자산 신규 개발사업을 발굴하고 개발담당자의 직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전문가 특강을 진행했다.

 

또 사업 추진에 따른 리스크 감소를 위해 업무지식을 공유했으며, 5개 지역본부에서 제안한 개발 아이디어를 적극 수렴하여 자산개발 전략 목표 수립에 반영할 예정이다.
 
한편 공단은 2022년까지 폐선·폐역 등 철도 유휴부지 활용, 복합역사 및 역세권 개발사업을 통해 35,000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민자역사 점용료 등 3,800억 원의 자산개발 수익을 올려 철도건설부채 상환재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철도공단 김영하 시설본부장은 “철도자산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