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환경기업, 환경 분야 국외 학술자료 공유 가능

환경산업기술원·경상대도서관 외국학술지지원센터, 13일 MOU 체결

가 -가 +

변완영 기자
기사입력 2019/03/13 [17:54]

▲ 이상화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산업처장(사진 왼쪽)은 13일 경남 진주시 가좌동 경상대학교 중앙도서관에서 장봉규 경상대학교도서관 외국학술지원센터장과 환경·에너지 분야 학술연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매일건설신문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경상대학교도서관 외국학술지지원센터는 인천 환경산업연구단지 입주기업의 연구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13일 경남 진주시 가좌동 경상대학교 중앙도서관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환경산업연구단지에 입주한 약 60개 기업을 대상으로 환경‧에너지 분야의 국외 학술자료 활용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상호 협력한다.

 

외국학술지지원센터는 보유한 외국학술지와 센터 인프라, 네트워크를 활용해 목차서비스(SDI) 등을 입주기업에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연구단지 입주기업이 국외 학술자료 원문을 신청할 경우 무료로 우편배송 받을 수 있게 한다.

 

뿐만 아니라 도서관 시설물을 이용하고 자유롭게 견학할 수 있게 지원하며, 환경‧에너지 분야 자료의 실제 활용률이 높아질 수 있도록 양 기관이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12월 연구단지 입주기업 대표자 간담회에서 기업들의 국내외 주요 학술정보 원문구독에 대한 지원 요청에 따른 후속 조치로 이루어졌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이번 협력체계 구축으로 연구단지에 입주한 환경기업의 학술자료 이용 기반을 강화해 기업 및 연구자의 연구개발 활성화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외국학술지지원센터는 서울대, 고려대 등 전국 총 10개의 대학교에 위치해 있으며 환경·에너지분야의 지원센터는 경상대학교로 지정돼 있다.

 

이상화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산업처장은 “환경기업들의 유망한 환경 기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변완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매일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